커뮤니티 가족, 친구가 함께 자유롭게 여행 할 수 있게 해주는 동반자, 전동화키트 셰어링입니다.

여행후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2월우수후기]휠체어타고 태평양을...
글쓴이 : 노연우작성일 : 2020-02-28조회수 : 208
(미국령) 괌에 입성
▲(미국령) 괌에 입성
호텔 테라스 자꼬지(?)에서 태평양을 바라보며
▲호텔 테라스 자꼬지(?)에서 태평양을 바라보며
사랑의 명소 '투 러버스 포인트'에서
▲사랑의 명소 '투 러버스 포인트'에서
태평양의 파도가 보이는 '코코팜 비치'에서
▲태평양의 파도가 보이는 '코코팜 비치'에서
라스베가스쇼 관람후 공연장 '샌드캐슬'에서
▲라스베가스쇼 관람후 공연장 '샌드캐슬'에서
석달 남짓 전에 친정 어머니가 돌아가시고 나서, 아이들이 평소 외할머니와 자주 여행을 다니지 못한 점에 대해 마음 아파한 나머지, 거의 일방적으로 여행일정(2/9~2/13)을 잡아놓고 무조건 가야 한다고 설득하는 바람에 나서게 된 여행이었다.
코로나 바이러스가 막 출현하던 시점이어서 한편으로는 걱정도 되었는데, 목적지인 괌은 평소에도 중국인들이 거의 오지 않는 지역인데다 최근에는 더욱 강화된 관리로 오히려 더 안전할 수 있다는 아이들의 설득에 다소 안심이 되긴 했다.
더구나 4년전 뇌출혈로 쓰러진 이후 여지껏 휠체어를 의지해야 하는 나에게, 어떻게 알아봤는지 ‘수동휠체어 전동화 키트’라는 새로운 정보까지 제공해주면서 압박하는데 도저히 거부할 수 없는 여행이었다.

그렇지 않아도 평소 그런 유사한 기술이 개발되면 좋겠다는 생각을 어렴풋이 해보긴 했었는데 실제 그런 키트가 있으며 무상으로 대여해 준다는 말에 사실은 여행보다 그 키트에 더 관심이 많았다.
여행 일정보다 몇 일 미리 앞서 빌려서 연습을 해보는데 참 괜찮은 도구였다.
그야말로 췰체어를 이용해야 하는 장애인과 그 보호자가족에게 참으로 편리한 도구였다.
조작도 어렵지 않고 이동도 편리한, 수동 휠체어에 꼭 필요하다 싶은 도구였다.

이 도구의 진가는 이번 여행의 출발시 공항에서부터 나타났다.
4년동안 꼼짝없이 나를 밀고 다니는 남편의 수고를 다소라도 덜어준다는 것이 내겐 큰 의미였다.
좁은 공간에서는 세심하게 운전해야되서 다소 힘든 점도 없지는 않았지만 공간이 조금만 넓거나 직선의 길에서는 매우 편하고 좋았다.
물론 이동시에도 평소의 수동휠체어와 똑같이 승용차에 실어 나를 수 있어 전혀 불편하지 않았다.
남편이나 애들의 말을 들으니, 전동이 아닌 수동의 상태로 놓고 밀어도 움직임이 일반 수동 휠체어보다 훨씬 부드럽고 힘이 덜 든단다.

덕분에 이번 4박5일의 괌 여행이 우리 온가족에게 있어 오래 기억될 멋진 추억이 되었다.
(오리지널) 태평양의 수평선을 눈에 담음은 물론, 그 물도 직접 만져보고, 그 바람도 심호흡으로 마셔 보았으며, 그 노을도 가슴 깊게 바라볼 수 있어 좋았다.
괌 여행의 특징 중의 하나인 쇼핑도 조금은 편하게 할 수 있어 아이들과 함께 한 그 경험들이 가슴에 큰 기쁨으로 담겼다.

이제 곧 봄이 올 텐데, 도구가 있으면 앞으로 꽃길도 좀더 편하게 감상할 수 있고, 또 가을에는 단풍 물든 길이나 낙엽지는 길도 조금은 더 가벼운 마음으로 산책할 수 있겠지.
그동안 나로 인해 가족들에게 불편을 덜 주기 위해 멀고 가까운 여행을 사양하고 피해왔는데, 이제 쪼금은 욕심도 생긴다.

평소 가끔씩 교통약자이동 차량을 이용하면서 ‘기아’라는 기업에 대해 좋은 이미지를 가지고 있었는데, 이번 여행에 ‘수동 휠체어 전동화키트 셰어링’이라는 경험을 하면서 ‘현대(기아)라는 기업에 대해 감사하는 마음과 더불어, 복지에 관심을 기울이는 기업들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어 좋았다.

몸이 자유롭지 못한 내게 좋은 추억을 만들어준 아이들에게 다시한번 고마움을 전하고, 지금껏 그림자처럼 곁에서 수족이 되어주는 남편에게도 감사의 마음 전하며, 앞장서 나눔을 실천하는 기업 ‘현대(기아)’ 그리고 관련단체의 종사자들께도 감사와 축복의 기도를 띄운다.



1

0


댓글 (총 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오소영 (2020-03-03 11:23) 
안녕하세요.
함께 움직이는 세상, 쉽고 편한 휠셰어! 전동화키트 셰어링입니다♥

사진에서도 넓은 태평양을 보니 마음을 편해집니다!
'전동화키트셰어링'을 이용해
좋은 추억 만들고 오셔서 기분이 좋습니다^^

건강조심하시고,
다음번에도 전동키트를 이용해서 좋은여행 다녀오셨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답글(0)
 
처음|이전|1|다음|마지막
댓글달기
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회원가입
  
서울특별시 금천구 벚꽃로 254 월드메르디앙 1차 711호 · 사단법인 그린라이트 (우편번호: 08511)
Tel.1670-7988 Fax.02-6499-2943 Email. greenkit7988@gmail.com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이유진 WM
Copyright by 그린라이트. All rights reserved.